Category»

Statistics Graph

2분기 산업대출 6.2조 ↑…2분기 연속 증가
    기사등록 일시 [2011-08-30 12:00:00]

서울=뉴시스】박영환 기자 = 올 들어 예금취급기관의 산업 대출이 시중은행 등 예금은행의 제조업 대출 증가에 힘입어 2분기 연속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은행이 30일 발표한 '2011년 2분기중 예금취급기관의 산업대출에 따르면, 예금은행의 산업 대출은 전분기 말에 비해 6조2000억원 증가했다.

2분기 산업대출은 전분기 21조 2000억원에 비해 증가폭은 둔화됐으나, 작년 2분기말 대비로는 4% 증가한 것이다. 

일반시중은행, 지방은행, 외국은행국내지점, 특수은행 등 예금은행 대출이 11조3000억원 증가하며 대출 증가세를 이끌었다. 

한국수출입은행, 신탁회사, 저축은행, 새마을 금고를 비롯한 비은행예금취급기관의 대출은 5조1000억원 감소했다.

용도별로는 시설자금 대출이 5조4000억원으로 큰 폭으로 늘었으며, 운전자금 대출은 8000억원으로 소폭 증가했다. 

부문별로는 제조업 대출이 금속가공제품·기계장비, 석유화학 등을 중심으로 7조3000억원 증가했다. 제조업은 운전자금 대출이 4조원 증가한 가운데 시설자금 대출도 3조3000억원 늘어났다. 

서비스업 대출은 도소매, 숙박 음식점업, 금융보험업을 중심으로 1조원 증가한데 비해, 건설업 대출은 같은 기간 1조7000억원 감소했다. 
Load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