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Statistics Graph

 

'정찬용'에 해당되는 글 1

  1. 2007.03.16 스타 강사가 영어교육 망친다
 

스타 강사가 영어교육 망친다

NEXT 로컬(Local) | 2007.03.16 14:03 | Posted by 영환
[피플]“스타 강사가 영어교육 망친다”

[이코노믹리뷰 2004-11-11 09:36](2년전 동국대 교정에서 정찬용씨와 인터뷰를 했습니다. 영어를 제대로 구사하려면 영어 교재부터 버리라는 그의 독특한 학습방법에는 다소 과장이 있기는 하지만 나름의 진실은 담고 있다고 봅니다. )  

토스에듀케이션 정찬용 소장

“자전거나 수영을 배우는 과정을 떠올려 보십시오. (꾸준히 훈련하다 보면) 페달을 밟거나 팔을 젓는 동작을 의식하지 않아도 방향을 바꿔 가며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는 단계에 도달하게 됩니다. 영어 학습도 이와 다르지 않습니다.”

지난 99년 초판 발행 후 무려 300만여 권이 팔리며 장안의 지가를 높인 베스트셀러《영어공부 절대로 하지마라》의 저자 정찬용(47) 씨.

지난 8월 증보판을 내며 다시 본격적인 집필 활동의 신호탄을 쏘아올린 그는 지난 2일 서울 시내의 한 대학에서 열린 강연회 직후, 영어 공부의 비결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 이 같이 답변했다. 그가 제시한 영어 학습법의 골자는 외우지 말고 (영어에) 익숙해지라는 것. 문법, 단어, 문장을 외우는 방식으로는 토론이나 회의에서 요구되는 영어 활용 능력은 기를 수 없다는 설명이다.

그는 고급 영어 활용 능력을 키우기 위해 우선 영어 교재를 버릴 것을 권고했다. “영어권 국가 어느 곳을 가도 국내 영어 교재에 있는 것처럼 말하는 사람은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쓰지도 않는 말을 배우느니 영화의 주인공들이 하는 살아 있는 대화, 뉴스 내용에 익숙해지는 편이 훨씬 효과적입니다.” 영자 신문이나 저명인사의 강연 내용, 영화 콘텐츠를 활용함으로써 모국어를 배우듯, 자연스럽게 영어 학습을 해야 한다는 얘기다.

그는 독일에서 조경학 박사 과정을 밟던 중 이러한 학습법에 눈을 뜨게 됐다고 한다. “스모그 경보로 대학 기숙사에서 일주일 정도 갇혀 지낸 적이 있습니다. 그런데 TV에서 관련 뉴스를 반복해서 듣다 보니 어느 날 귀가 트이는 경험을 하게 됐습니다. 흥미로운 점은 이 날 이후 조경학 관련 강의 내용도 더 잘 이해하게 됐다는 점입니다.”

그가 바라본 우리나라의 영어 수준은 어느 정도일까. “어학 연수를 다녀오는 학생들이 늘었고, 토익 900점 이상의 고득점자들도 크게 증가했습니다. 하지만 영어를 제대로 구사하는 인력이 여전히 적은 것은 암기 위주의 학습 방식이 주류를 이루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는 특히 공중파 방송에 자주 등장하는 일부 스타 강사들이 이러한 경향을 더욱 부추기고 있다며 우려를 표시하기도 했다.

“강의에 춤과 노래를 곁들여 영어는 재미있는 것이라는 인식을 확산시킨 점은 평가해 줄 만합니다. 하지만 이들의 교수법을 한 꺼풀 벗기고 보면, 결국 단어나 문장을 외우는 것에 초점이 맞춰지고 있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

“(스타 강사들에게)얼마나 많은 문장을 외워야 자유로운 대화를 할 수 있는지 물어보고 싶다”는 그는“앞으로 잘못된 학습 관행을 깨나가는 데 매진할 것”이라며 “그 첫 단추는 초등학생 대상의 영어학습 프랜차이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존 학습방식에 물들지 않은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영어 강국의 꿈을 실현하겠다는 게 그가 인터뷰 막바지에 밝힌 포부다.

박영환 기자(blade@ermedia.net)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