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Statistics Graph

무조건 많이 아는 것보다 제대로 된 공부가 더 중요하다는 말. 북송초 산동 지방에 조보라는 사람이 살고 있었다.
그는 일찍이 송태조를 도와 천하를 통일하고 송나라 건국에 크게 기여했다. 태종이 즉위하자, 그는 승상이 되어
나라를 잘 다스렸다.  

그러나 그를 반대하는 세력들도 만만치 않았다. 그들은 그가 고작 논어밖에는 읽은 게 없어서 학식도 떨어지는데다 이렇다 할 재능도 없어 중책을 맡기에는 적합하지 않다고 비판했다. 송태종이 이말을 듣고 조보에게 물었더니, 그는 대답했다.

"그들의 말대로 저의 평생지식은 분명 논어를 넘어간 적이 없습니다. 하지만 저는 논어를 통해 배운 절반의 지식으로 송태조께서 천하를 평정하는 일을 도왔습니다. 이제 그 나머지 절반으로 폐하께서 천하를 다스리도록 도울 것입니다. "

이말에 그를 모략했던 사람들도 고개를 숙이며 부끄러워했다. 사람이 너저분하게 많이 아는 것보다 한가지라도 제대로 아는 게 필요하다. 살아가면서 정작 필요한 것은 반부논어의 지식이지 잡학이 아니다.  
신고

'NEXT SENTENCE(명문) > NEXT TERMINOLOG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꾸리찌바  (0) 2011.10.28
외환보유고의 적정성  (0) 2011.10.06
半部論語(반부논어)  (0) 2011.10.05
달러  (0) 2011.10.05
통화스왑  (0) 2011.10.04
역외세력  (0) 2011.10.0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