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Statistics Graph

서울=뉴시스】박영환 기자=3월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이 또 다시 사상 최대치를 갈아치웠지만, 증가세는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은 3월말 현재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은 2986억2000만 달러로 전달보다 9억5000만달러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달(2976억7000만달러)보다 10억 달러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사상 최대치를 경신한 것이다. 

하지만 올들어 외환보유고 증가세는 점차 둔화되고 있다. 1월(43억9000만달러), 2월(17억1000만달러), 3월(9억5000만달러)로 감소세가 뚜렷하다 

외환보유액이 증가한 것은 운용수익이 커진데다, 유로화 등으로 표시된 자산을 미국달러화로 환산한 액수가 늘어났기 때문이라고 한국은행은 설명했다. 

항목별로는 유가증권이 2717억1000만달러로 전체의 91.0%를 차지했으며, 예치금이 219억3000만달러(7.3%), 특별인출권(SDR)이 37억 달러 (1.2%), IMF포지션이 11억9000만 달러(0.4%), 금이 8000만 달러(0.03%)였다. 

한국은행은 우리나라 외환보유액 순위는 중국, 일본, 러시아, 대만,브라질, 인도에 이어 7위에 해당한다고 덧붙였다. 

yunghp@newsis.com


신고
 

티스토리 툴바